잔잔한미소/사람들

2022 김남수 개인전 "카오스-運"

ih2oo 2022. 6. 5. 17:42

2022년 6월 3일 공주 이미정 갤러리에서 작품전시회를 구경했다.

김남수 작가의 개인전을 감상한 것이다.

이 전시회는

공주시 감영길 2-1에 있는 이미정 갤러리에서

2022년 5월 31일부터 6월 12일까지 열린다.

 

공주문화재단(대표이사 문옥배)가 주최하고 공주시와 공주시 의회가 후원한다고 도록에 적혔다.

 

작가는 중고등학교 교사로 32년간의 교직 경력이 있으며

그동안 많은 작품 활동을 해 온 경륜 깊은 작가이다.

김남수 작가는 작가 노트에

한지 자체가 예술로 생각하여 15~16년 동안

한지의 물성(物性)을 살리는 노력을 해왔다.

발색은 천연 재료를 쓰며 성형은 자연관찰에서 얻어지는 조형성을 화면으로 끌어들였다고 한다.

작가는 지인 최 교장 선생님의 장기초 제자분이라서

친절한 안내를 받아서 차분하게 감상할 수 있었는데

다른 미술전시회와는 많이 다른 특색 있는 전시회라 생각되었다.

먼저 도록의 특징이다.

표지는 군더더기 없는 순백 그대로이다. 이런 도록은 처음이다.

 

다음은 용어의 낯선 점이다.

카오스(CHAOS)-運,

천복지재(天復地載)

프렉탈(fractal)

천간지지(天干地支)

심경(心經) 등

알듯 말듯한 용어들을 더 알아볼 기회를 만들어준 전시회다.

 

그리고 

이 전시회에서 닥나무가 미술 작품을 만들 수 있는 재료가 됨을 알 수 있었다는 점이다.

물론 우리가 접하는 모든 자연은 미적 소재임이 틀림없다.

작가 노트에서도 언급했듯이

들꽃만 예쁜 것이 아니다.

이 세상 모든 것들은 자세히 들여다보면 빛을 낸다.

오래 보면 더더욱 그렇다

새벽안개 머금은 거미줄이 역광에 영롱하게 빛난다.

자연의 흐름 속에는 분명한 에너지의 질서가 있다

고 작가는 말한다.

오랜만에 나름으로 느끼는 전시회를 봤다.

6월 12일까지 이미정 갤러리에 가면 볼 수 있다.

 

 
 

 

 

 

 

'잔잔한미소 > 사람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조진희 개인전  (0) 2022.06.27
공주향교 전교 오병일  (0) 2022.06.18
2022년 전국동시지방선거 결과  (0) 2022.06.02
나눠 갖는다는 것  (0) 2022.06.01
노인 자원봉사의 활성화와 그 지원  (0) 2022.05.21